개인회원 전문의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저장

 
피임/생리 봄 신부가 미리 알아야 할 허니문 준비와 피임
2014.03.14 9442

-결혼 1~2개월 전에는 산부인과에서 피임과 생리주기 상담 필요해

 

올해는 유난히 '봄 신부'가 많다. 원래 봄에는 결혼식이 많기도 하지만, 올 가을에 3년 6개월 만에 윤달이 돌아오며 결혼을 당기는 예비 신혼부부가 늘었기 때문이다. 음력 9월인 올 10월이 윤달이라 봄철 결혼 수요가 급증해, 가전, 예물 등 혼수용품 및 예식장, 여행사 등의 매출이 크게 늘었다고 한다. 특히 작년에는 봄에 윤달이 끼며 결혼 수요가 크게 주저앉았던 것과 달리, 올해는 오히려 일정이 당겨지며, 관련 업계는 표정 관리에 들어갈 정도이다.

 

 

그런데, 보다 완벽한 결혼식과 허니문을 위해 결혼 날짜를 잡은 신부들이 미리 챙겨두어야 할 것이 있다. 바로 생리 주기 조절과 피임이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조병구 총무이사는 '결혼 준비로 바쁜 탓에 결혼식 2주 전에야 생리주기 조절을 문의해 오는 신부가 많은데, 미리 시작하지 않으면 노력에도 불구하고 개인에 따라 생리주기 조절이 안 되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결혼식과 허니문 기간 중 생리주기가 겹칠 것으로 예상된다면, 가급적 결혼식 2달 전에 미리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웨딩검진을 받고 피임과 생리주기 조절에 대해서도 함께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 생리주기 조절에는 보통 피임약이 활용되는데, 예정된 생리일로부터 최소 2주 전부터는 매일 꾸준히 복용해야 안전하게 생리를 늦출 수 있다. 특히 호르몬이 적게 함유된 피임약일수록 사전에 충분한 기간을 두고 복용을 시작하는 것이 좋다.

 

피임약을 처음 복용하는 일부 여성들은 호르몬에 적응하는 처음 몇 주간 메스꺼움이나 불규칙한 출혈과 같은 초기 적응 증상을 경험하기도 한다. 메스꺼운 증상은 대개 복용 첫 주에 나타나 둘째 주부터는 점차 나아지는 양상을 보이며, 하루에 팬티라이너 한 장이 필요한 정도의 소량의 생리혈이 비치는 불규칙한 출혈 역시 복용 기간이 지속됨에 따라 약 2주 후, 길게는 3주 후부터는 사라지는 증상이므로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그러나 결혼식을 앞두고 이 같은 증상을 경험하게 되면 당황할 수 있으므로 미리 준비하는 기간을 갖는 것이 필요하다.

 

또한 허니문 베이비를 계획한 신혼부부가 아니라면 피임이 필요한데, 피임약은 생리 시작 첫날부터 복용을 시작해야 높은 피임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피임약 복용률이 아직 낮은 우리나라에서는 피임약의 정확한 복용법 및 복용 상의 주의사항을 잘 모르는 여성들도 많으므로, 반드시 결혼 전 2개월 이상의 충분한 여유를 두고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상담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조병구 총무이사는 '허니문 여행지에서 생리가 시작되거나, 신혼 초에 계획에 없던 임신으로 당황하는 경우를 종종 본다'며, 행복한 허니문과 신혼, 또 건강하고 똑똑한 2세를 위한 계획임신을 위해, 결혼 준비 기간 중 바쁘더라도 꼭 시간을 내어 산부인과 상담을 미리 받아보도록 조언했다.

 

조병구 총무이사는 끝으로 평소 생리가 불규칙했던 여성이라면 보다 여유있게 기간을 잡아 규칙적인 생리주기로 교정을 받고, 결혼 전까지 6개월 정도 여유가 있다면 계획임신을 위해 성인형 예방접종도 완료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여성의 피임 및 생리관련 질환에 대해 '와이즈우먼의 피임생리이야기' 웹사이트(http://www.wisewoman.co.kr/piim365)를 통해 의학정보 제공 및 산부인과 전문의의 무료 온라인 상담도 실시하고 있다.

 

by 웹관리자   at 2014.03.14 15:45:57

 
276 피임/생리 두 달 앞 다가온 수능, 여자 수험생의 생리 핸디캡 극복하려면…  14.09.16 9792
275 자궁경부암 20~30대 놀라게 한 위암. 15~34세 여성의 암 복병은 여성암  14.08.29 9864
274 자궁경부암 대학 1학년의 여름방학,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접종의 적기  14.07.29 9711
273 피임/생리 여름휴가와 물놀이를 즐겁게! 알고 보면 간단한 생리주기 변경 방법  14.07.18 10496
272 자궁경부암 젊은 여성 노리는 '자궁경부암', 우려가 현실로 나타나  14.06.19 10396
271 자궁경부암 과잉진단 논란..자궁경부암, 정기검진은 아직도 먼 일  14.05.14 9961
270 피임/생리 초경 시작한 10대 딸의 여름방학, 건강관리 계획도 들어 있나요?  14.06.25 9085
269 피임/생리 '사후피임약'이 아니라 '응급피임약'입니다.  14.04.16 10027
268 피임/생리 잊을 만하면 찾아오는 월경전증후군, 산부인과전문의와 상의하세요  14.03.27 9353
267 자궁경부암 감염 질환 예방해주는 백신, 때 맞춰 접종 꼭 해야  14.03.19 10220
266 피임/생리 봄 신부가 미리 알아야 할 허니문 준비와 피임  14.03.14 9442
265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 예방 노력에 찬물을 끼얹는 예방백신 부작용 의혹  14.03.01 10178
264 자궁경부암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사랑하는 딸 대학입학 선물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  14.02.06 10370
263 여성건강정보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사랑하는 딸 대학입학 선물로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  14.02.06 4760
262 피임/생리 11년만의 불금 밸런타인데이, 이벤트에 피임도 챙기셨나요?  14.02.12 8784
261 자궁경부암 10~30대 여성의 말띠해 맞이 2014년 건강관리법  14.01.09 10007
260 피임/생리 새해 “아기 갖기” 목표라면, 계획임신은 필수인 거 아시죠?  14.01.07 8724
259 자궁경부암 여성암의 20%는 감염으로 발생, 자궁경부암 원인은 감염이 100%  13.12.20 10220
258 피임/생리 로맨틱 커플의 X-mas 이벤트, 피임은 미리 챙기셨나요?  13.12.19 8709
257 피임/생리 기혼 여성의 피임, 어떤 방법이 편리할까?  13.12.12 9041
256 피임/생리 응급피임약 보다는 사전 피임이 선행되어야  13.11.29 8770
255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 예방백신 서바릭스, 3회 접종까지 마쳐야 충분한 예방효과 장기...  13.11.28 10471
254 자궁경부암 건강 적신호 켜진 20대 여성의 건강 관리  13.11.20 9836
253 자궁경부암 레깅스 열풍. 여자라면 자궁에 관심을 기울여 주세요  13.10.31 10484
252 피임/생리 다양한 피임방법, 내게 맞는 피임방법은 어떤 것?  13.10.29 9011
 
1 2 3 4 5 6
 

 
 성생활과 자궁경부암
 재발과 전이
 세포검사
 생활습관로 예방
 자궁의 위치
 피임약과 생리 주기
 먹는 피임약
 피임약의 종류
 피임약 복용법
 편리한 호르몬 피임법...